태영건설 워크아웃 루머 진짜일 확률은?? 태영건설 위기| 언더스탠딩 김상훈 기자

태영건설 ‘워크아웃 루머’ 확산

  • 2023년 12월 15일, 태영건설 이 워크아웃 신청을 준비하고 있다는 루머가 확산됨
  • 루머가 확산되자 태영건설 주가는 6% 하락
  • 태영건설은 루머를 부인하며 “그룹사 지원과 자구 노력을 통해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힘

태영건설, 워크아웃 신청 불가능

  • 워크아웃은 법정관리를 염두에 두고 금융기관과 채권단이 협의해 채무 재조정을 하는 제도
  • 태영건설은 현재 법정관리를 신청할 수 없는 상황으로, 워크아웃 신청도 물리적으로 불가능

태영건설, 재무구조 개선 노력 지속

  • 태영건설은 루머를 부인하고 재무구조 개선 노력을 지속하겠다는 입장을 밝힘
  • 그룹사 지원과 자구 노력을 통해 재무구조를 개선하고, 워크아웃 신청 없이 정상화하겠다는 계획

SBS 매각설도 영향 미쳐

  • 태영건설은 SBS 지분 30%를 보유하고 있는 최대주주
  • 태영건설 재무구조 악화로 인해 SBS 매각설도 제기됨
  • SBS 매각설은 태영건설 주가에 호재로 작용하여 주가가 상승하고 있음

태영건설의 어려움

  • 태영건설은 3분기 실적만 봐도 매출과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이 모두 양호한 상황임
  • 그러나 PF 보증을 많이 섰기 때문에 차환을 돌려줘야 하는 부담이 있음
  • 특히 미착공 사업장이 많아 PF 사업장에 돌아가는 돈이 적어 어려움을 겪고 있음

분석

  • 태영건설의 워크아웃 루머가 확산된 배경에는 미착공 사업장의 증가가 있다는 분석이 있음
  • 미착공 사업장은 공사 진행이 안 돼 이자를 계속 갚아야 하는 부담이 있음
  • 태영건설은 미착공 사업장이 많아 이 부담이 더욱 커지고 있는 것으로 보임
  • 태영건설은 워크아웃을 신청하지 않고 재무구조 개선을 통해 정상화를 이루겠다는 계획이지만, 쉽지 않은 상황이 될 것으로 예상됨

태영건설의 향후 전망

  • 태영건설, 재무구조 개선 필요
    • 부채비율 478.7%, 미착공 사업장 40%
    • PF 보증 3.5조원, 이중 2.5조원 미달
  • 태영건설, 워크아웃 신청 가능성은 낮아
    • 주채권단인 산업은행이 워크아웃 신청을 막는 것으로 알려짐
    • 워크아웃 신청 시 채권단 손실 발생
  • 태영건설, 재무구조 개선 여부가 관건
    • 미착공 사업장의 정상화 여부
    • 정부의 지원 여부

태영건설은 재무구조 개선이 필요한 상황이지만, 워크아웃 신청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예상됨. 태영건설이 재무구조 개선에 성공할 경우, 정상화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이지만, 미착공 사업장의 사업 정상화 여부가 관건임.

금감원장의 “옥석가리기” 발언이 태영건설 루머 확산 원인

  • 금감원장의 “원칙대로 터트릴 것” 발언이 태영건설 루머 확산 원인으로 지목
  • 태영건설은 도급 순위 16위로, 부도 시 파급력이 클 것으로 예상
  • 금감원장은 “지금부터 옥석가리기를 시작하는 것이 아니라 이미 진행 중”이라고 해명

태영건설 위기, 정부의 고민

  • 정부는 PF 사업장 위기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대책 마련에 나서고 있음
  • 그러나 옥석가리기를 통해 위기의 심각성을 키우느냐, 충격을 최소화하면서 가느냐의 고민이 있는 것으로 알려짐
  • 내년 4월 총선이 다가오면서 정부의 고민은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됨

출처 언더스탠딩 : 설마 태영건설까지? 위기의 부동산 PF (언더스탠딩 김상훈 기자)

결론

태영건설의 워크아웃 루머가 확산된 배경에는 미착공 사업장의 증가와 재무구조 악화가 있다는 분석이 있습니다. 미착공 사업장이 많고 PF사업장에 돌아가는 돈이 적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부채비율이 478.7%로 재무구조 자체가 취약합니다.
따라서 아무리 아니라고 하더라도 투자자 입장에서는 한발 물러설줄도 알아야합니다.현재 태영건설의 주채권단인 산업은행이 워크아웃 신청을 막고 있는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왜냐하면 워크아웃을 신청하게 되면 채권단은 대규모 손실이 발생되게되기 때문입니다.
투자자는 PF 문제라는 것이 하나의 문제가 아니라 연쇄반응을 일으킬수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루머라고 안심하다가 언젠가 갑자기 자신들의 의지와 다르게 회사가 무너지는 상황을 고려해야할것입니다.

다른글 읽기: 블루컬러 직군 뜨고 화이트컬러 직군은 쇠락중 | 어예진 소장